> 새소식 > 추천 도서
 
예수가 선택한 십자가
관리자 2011-04-11 22:16:30 1171

책소개

미국에서 최고의 크리스천 작가로 세 번이나 선정된 오우크힐스 그리스도 교회 목사의 설교집. 군병들의 침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을 비롯해 가시 면류관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못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두 십자가를 통한 하나님의 약속 등 15편의 이야기를 재미있게 담았다.

[인터넷 교보문고 제공]

저자소개

맥스 루케이도

|||1955년 1월 미국 텍사스에서 잭 루케이도와 셀마 루케이도의 넷째로 태어났다. Abilene Christian 대학을 졸업하였으며 본래 변호사가 되고자 했으나 성경 연구 코스를 수강하고 사역자로 그의 삶의 방향을 수정하게 되었다. 이후 폴로리다 마이애미에서 교회의 목사가 되었으며 그룹 성경공부를 지도하고 교회의 소식지에 칼럼을 쓰게 되었고 칼럼을 엮어 책인 On the Anvil을 출간하였다. 마이애미에서 거주한지 2년 후 맥스 루케이도는 아내와 함께 브라질의 리우데자네이루로 옮겨 계속해서 사역을 하였다.

맥스 루케이도는 미국의 대표적인 기독교 작가이면서 가장 영향력 있는 저자로서 복음주의 계열에서 가장 영향력있는 한 사람으로 꼽힌다. 설교집, 논픽션, 어린이 책을 막론하고 그의 책은 대부분 90년대 미국 출판계를 휩쓸었고, 미국에서만 1500만 부 이상 팔렸을 정도로 인기가 높다. 맥스 루케이도는 하나님의 은혜와 십자가의 복음을 글로 풀어내는 데 탁월한 능력을 가지고 있으며 글 속에 녹아 있는 기발하고 상상력 넘치는 위트와 단순 명쾌하면서도 결코 가볍지 않은 영적인 안목은 그가 가진 최고의 장점으로 볼 수 있다. 그는 ‘오랫동안 기억에 남고’, ‘지친 사람을 위로하며’, ‘희망찬 삶을 살도록 격려하는’ 문장 만들기를 원칙으로 한다. 그 원칙을 내던지지 않고 한결같이 써온 덕에 저자로 활동한 지 25년이 지난 지금까지 전 세계 6천5백만 독자가 그의 책을 읽고 있다.

1999년도, 미국 복음주의기독교출판협의회[ECPA] 최고상, 미국 기독교서점협의회 [CBA]와 인터넷서점 아마존 '98,'99 연속 2년 연속 베스트셀러로 지정되기도 하였다. 또한 「크리스채니티 투데이」지가 선정한 '이 시대의 가장 영향력 있는 기독교 저술가'로 선정된 것을 비롯하여 미국 복음주의 기독교 출판협회(ECPA)에서 각 부문별로 선정하는 골드메달리언상을 7번이나 받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특히 그가 세 딸 제나, 안드레아, 사라에게 밤마다 들려주었던 이야기를 묶은 『아주 특별한 너를 위하여 - 아빠가 밤마다 들려주는 사랑 이야기』는 우리나라에서도 그림책으로 출간되어 베스트셀러가 되었다. 『예수님처럼』은 1년 이상 심혈을 기울려 집필한 그의 대표작이다. 그 밖에 『주와 같이 길가는 것』, 『예수가 선택한 십자가』, 『하나님이 빚으시는 사람』, 『하늘에 있는 나의 집』, 『천사 이야기』, 『맥스 루케이도 여행』, 『괜찮아 그래도 넌 소중해』 등의 저서가 있다. 현재 그는 텍사스 주 샌안토니오에 위치한 오크 힐스 교회의 담임목사로 섬기면서 강의와 저술 활동을 하고 있다.

 

목차

감사의 말

1. 저를 위한 일입니까?
2. "내가 너의 어두운 면을 담당하겠다."
군병들의 침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3. "너처럼 될 만큼 너를 사랑했다."
가시 면류관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4. "너를 용서한다."
못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5. "너의 언어로 말하겠다"
죄패를 통한 하나님의 약속
6. "너에게 선택권을 주겠다."
두 십자가를 통한 하나님의 약속
7. "너를 버리지 않겠다."
갈보리 길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8. "내 옷을 너에게 주겠다."
옷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9. "내 임재로 너를 부른다."
찢긴 몸을 통한 하나님의 약속
10. "너의 아픔을 이해한다."
포도주 적신 해융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11. "내가 너를 구원했고 너를 지킬것이다."
물과 피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12. "영원히 너를 사랑하리라"
십자가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13. "너의 비극을 승리로 바꿔주마"
수의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14. "나는 승리했노라"
빈 무덤에 담긴 하나님의 약속
15. 당신은 십자가에 무엇을 내려놓으려는가?

마지막 말

       
십자가 관리자 2011.04.11